1월 월장원 발표
목록

안녕하세요. 선우은실입니다.

모두 설 연휴 잘 보내고 계신가요?

2019년을 맞이하는 명절인 만큼 모두 나름대로의 다짐으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1월의 월장원 발표에 앞서 총평을 해보려고 해요.

12월에 비하면 1월에는 올라온 글의 편수가 아주 많지는 않았지만

자신이 좋아하는 작품에 대하해 의미를 찾으려 노력하는 시도가 돋보이는 글들이 올라왔다고 생각 해요.

저번 공지에서 말씀드렸던 대로 이번에는 '내가 좋아하는 작품'에 대한 주장 및

그에 대한 근거가 얼마나 설득력 있게 제시했는지가 기준이 되었는데요,

올라온 글이 전반적으로 자신이 이 작품을 선정한 이유에 대해서 주력했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위와 같은 기준을 새로 드린 것은 다음의 두 이유에서였어요.

이 작품을 비평의 대상으로 삼은 점, 즉 글의 목적을 강조하는 연습을 해보면 좋겠다고 생각했던 것이 한 가지이고

이 작품의 몇 가지 포인트를 짚어보면서 그럼에도 해결되지 않는 부분이 있다면 어떤 부분인지,

왜 그것이 설명이 되지 않는다고 느꼈는지 등의 고민으로 나아가면 좋겠다고 생각한 것이 또 다른 한 가지입니다.

아쉽게도 첫 번째에 비해 두 번째 사항을 글에서 찾아보기는 어려웠습니다만

차차 여러 가지 글쓰기 방식을 거듭하며 각자의 관점을 찾아나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1월의 월장원은 나롱이 님의 '단 하나의 별을 보고 걸으면'입니다.

이 글은 작품의 주제와 자신의 현실적인 고민을 잘 연결하고 있습니다.

'꿈'이라는 주제어를 중심으로 내용을 재구성하여 제시하였고, 편지와 같은 특정 장면을 언급함으로써

구체성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짧은 글이지만 자신이 하려고 했던 말을 처음과 끝에 걸쳐 구조적으로 잘 배치했다고 생각하여 장원으로 선정하였습니다.

축하드립니다!

 

다음 번에는 작품에 대한 자신만의 질문이 잘 드러난 글을 읽어볼 수 있기를 기대해보며 이만 인사드려요.

모두 명절 잘 보내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목록

댓글남기기

로그인 후 사용해주세요.